본문바로가기

홈 > 전자파 오해와 진실 > 전자파 배우기 > 전자파란

인쇄

전자파란

'전자파의 개념'전자파란 무엇인가요? - 종류도 다양하고 쓰임새도 많은 생활 자원 전자파! 하지만 아직 제대로 소개가 되지 않아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아요. 원리를 알고 보면 정말 쉬운 전자파 이야기!

전자파란 무엇인가요?

원래 명칭은 전기자기파(電氣磁氣波, Electromagnetic Wave)로서 이것을 줄여서 전자파라고 부른다. 전자파는 전기장과 자기장의 두 가지 성분으로 구성된 파동으로서 서로 반복하며 대기중에서 빛의 속도로 퍼져갑니다.

여기서 잠깐!
전자파는 누가 발견했나요?

처음으로 전기장과 자기장의 상호 관계성을 규명한 사람은 영국의 물리학자 패러데이입니다. 이후 영국의 맥스웰은 전자파의 존재를 수학적으로 정리하여 전자기이론법칙을 세웠으며 독일의 물리학자인 헤르츠가 실험을 통하여 전자기 파동의 존재를 입증하였습니다. 그리고 이탈리아의 마르코니는 최초로 무선통신에 성공하였습니다.

전기장과 자기장 세기의 단위

전기장(E)은 단위 길이당 전압(볼트 V)으로 기본단위는 V/m입니다. 자기장은 단위 길이당 전류(암페어 A)로서 기본단위는 A/m입니다. 자기장(H)은 일반적으로 자속밀도(B)로도 나타낼 수 있으며 단위의 세기는 테슬라(T) 또는 가우스(G)를 사용합니다. 1 테슬라(T)는 10⁴ 가우스(G)입니다.

전자파란 어떻게 분류 되나요?

전자파의 분류

전자파는 주파수에 따라 여러 종류로 분류합니다.
주파수가 높은 순서대로 분류하면 감마선, X선, 자외선, 가시광선(빛), 적외선, 전파(초고주파, 고주파, 저주파)가 있습니다. 전파(Radio Wave)는 주파수가 3 THz(초당 3조번 진동, 파장은 100 ㎛) 이하의 전자파를 말합니다.

여기서 잠깐!
주파수와 파장이란?

주파수는 1초 동안에 진동하는 파동의 횟수를 의미하며 단위는 Hz(헤르쯔)로 나타냅니다. 예를 들어 60Hz란 1초에 60번 진동한다는 뜻입니다. 파장은 일정한 파동이 주기적으로 반복하며 진행할 때 파동의 마루(골)와 마루(골)사이의 거리를 말합니다.

일상생활에서 전자파는 어떻게 이용되고 있나요?

전자파는 우리가 흔히 사용하는 통신(휴대폰, 무선랜), 방송(라디오, TV, DMB), 가전제품(전자레인지, 인덕션히터), 교통(RFID, 네비게이션), 의료(MRI, X-ray, 적외선치료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널리 이용되고 있습니다.